태그 : 크로켓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홍대 길모퉁이칠리차차, 괜춘한 고로케.

홍대...라기보다는 합정역이 제일 가까운......더 정확하게 말하자면 합정역과 상수역 중간쯤이지만 그래도 합정역이 제일 가까운 가게입니다.진짜 길모퉁이에 있는 가게니 이름 정말 잘 지은 거 같아요.일행 중 몇몇이 좀 늦는다길래 주전부리 뭐 할까 돌아다니다가 그레 고로케 아니 크로켓이나 먹어보자 들어간 가게.가게가 좁긴 해도 회전율이 빨라 자리는 금방 ...

오사카 텐진바시 상점가 나카무라야 고로케.

처음 본 건 코게빵(탄 빵) 작가의 오사카 고베 여행기.싸고 맛있다고 극찬하여 이번에 텐진바시 상점가를 가본다면 꼭 들려보기로 결심.쉴 새 없이 냉동고에서 꺼내서 튀기고 있습니다. 그 옆에선 또 만들고 있고.줄은 제법 길지만 빨리빨리 빠집니다.코게빵 작가의 책에선 한 개에 70엔이었지만 그건 2004년 얘기고. 얼마였더라.아무튼 저렴합니다.음. 기대에는...

고베 모토마치 크림 고로께.

고베를 비롯해서 일본 각지에는 크로켓이 아닌 일본식 변신(...)요리인 고로께로 유명한 가게들이 많지요.이번에 간사이에서 어머 이 고로께는 꼭 먹어봐야해~!했던 고로께 중 하나는 오사카 텐진바시 상점가의 고로께.그리고 모토마치 입구의 또 다른 고로께 가게가 있는데 마침 그 때는 숙취로 울렁거려서 도저히 고로께를 먹을 수 있는 상태가 아니였고.(ㅠ.ㅠ)몇...

유명했나? 홍대 칠리챠챠 크로켓.

홍대에서 합정역 근처로 카페 거리를 배회하던 중 우연히 본 고로께 가게..........라고 생각했더니 나중에 서울 거리를 소개한 책에서 보고 알았습니다.낮에는 분식점 밤에는 술집..........그냥 단순히 걷다보니 배가 꺼졌고 간식거리가 필요했을 뿐이고.책에 나온 가게인 건 그때는 모르고 그냥 어 고로께네 어 방금 튀긴 것 같네 그러고 사먹어봤죠.메...
1


유니클로 캘린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