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아메노히 커피점의 커피와 푸딩 나의 먹을거리 잡담


푸딩하면 저는 두 가지 식감이 떠올라요. 계란과 젤라틴의 탱글탱글(?)한 젤리틱한(?) 식감과 크림처럼 부드러운 식감.
개인적으로 둘 다 좋아합니다만 아메노히의 푸딩은 탱글 쪽이네요.


짙은 계란과 바닐라 냄새, 적당한 시럽의 조화가 좋습니다.

이 집 커피는 신 맛이 거의 없어 일행이 아주 좋아라해요.

공사중이라 화장실이 좀 불편하고, 좌석수가 좁아 자리가 없을 때가 많긴 해도, 테이크아웃이라도 커피 즐기기엔 아주 좋은 카페.
뱀발: 개업 몇 주년 기념이라고 사탕도 팔던데 사는 거 깜박.....;



유니클로 캘린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