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신촌) 오시리야, 엄마느님은 맛있다고 하셨어 나의 먹을거리 잡담

아마도 여기가 본점 내지는 1호점일 거라 생각하지만.
상수역 근처에 있는 오시리야보다 이 홍대->신촌, 옛날 철도 건널목 고기집 몰린 곳에 있는 이 가게가 더 좋습니다.

아쉬운 건 아사히 생맥주 품질이 좀 오락가락하는 거....ㅠ.ㅠ

화장실도 실내에 깔끔합니다. 남녀공용이라 조금 어쩔 수 없는 면이 없잖아 있지만.

개인적으로 서울에서 꼬치류는 합정역 쿠이신보보다 이쪽이 좀 더 취향이에요.
사진으로는 못찍었지만 조금 덜 짜게 만들어달라고 부탁한 야끼소바가 진짜 대박이었습니다.
짠 거 싫어하는 엄마느님께서도 이 집 안주 정말 맛있다 하셨어요.
특히 저 토마토 삼겹살 말이는 집에서는 해먹기 힘든 좋은 맛이라며 칭찬.

다음에는 야끼소바와 일본주나 마셔볼까나.



유니클로 캘린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