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수동 치맥, 합정역 근처 그럭저럭한 치킨집. 나의 먹을거리 잡담


그냥 뜬금없이 치맥을 먹고 싶을 때가 있습니다. 치킨과 맥주가 비록 살이 찌는 최악의 궁합이라 하더라도.
그리고 제가 치킨교 신자는 아닐지라도.(.......)
그럭저럭 평이 나쁘지 않길래 합정역에서 그야말로 엎어지면 코가 닿지는 않아도 몇 번 데굴데굴 구르면 닿을 위치인 가게입니다. 가게 이름이 상수동 치맥. 외우긴 쉽네요;;

맥주 상태는 그냥 보통입니다.
불금인 거 감안하면 으음..........................미묘합니다. 회전률 빠를 날인데도 그냥 보통이라면.....;

치킨의 가성비 역시 평균입니다.
절대 굳이 합정역까지 찾아가서 먹을 가게는 아니지만 편하게 치맥을 이 근처에서 즐기고 싶다면 괜춘할 듯 합니다.

뱀발: 재방문 의사는 없습니다.(......;;)



유니클로 캘린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