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수궁 옆 괜춘한 밥집, 깡장집 나의 먹을거리 잡담


서울시청에 들렸다가 우연히 보고 들어간 깡장집.
덕수궁 정문 바로 옆이라는 좋은(?) 위치입니다.



창 바깥이 이렇네요.
그나저나 덕수궁 경복궁 창덕궁......등 궁에 가본지 벌써 몇 년이더라.
날 시원해지면 한 번 가봐야겠네요.

기본찬.

깡장비빔밥.

깡장에 보리(섞인)밥이 나오는데 가성비가 괜춘하네요. 6000원이었던가.

실내도 깔끔하고.
친절하시고.
밥은 더 말하면 더 주신다고 합니다.
메뉴는 깡장밥 외에 들깨미역국과 몇 가지가 더 있었네요.

서울시청 근처에서 괜춘한 밥이 땡기면 망설이지않고 재방문 의사 만땅.
굳이 찾아갈 정도까지야 아니지만 서울시청 근처에서 밥이 땡긴다면 주저하지 않고 갈 정도는 되네요.



유니클로 캘린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