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비너스키친--데이트 대실패. 나의 먹을거리 잡담


원래는 또보겠지 떡볶이를 먹으러 갔다가 줄이 좀 길어서 들어가본 바로 옆집 비너스키친.
그냥 어딘가에서 이름을 들어본 정도의 가게. 그동안 또보겠지 떡볶이는 몇 번 먹었어도 바로 옆이 이 가게라는 것도 몰랐을 정도.







메뉴가 많군요. 이 많은 요리를 다 잘하는 건 사실상 불가능이겠죠.(.......)
일단 분위기는 좋아서 들어갔습니다.

구석의 시원한 자리로.
나중에 보니까 일찍 와서 줄이 없던 거지 여기도 가끔 줄이 서는 모양이네요.

뭔가 막 덜어먹는 작은 뷔페식 테이블도 있고.
이미 싹 쓸어간 뒤라 그냥 조금 담았습니다.
그런데 계란 요리가 좀 많이 달아..........;;

남친이 시킨 건 튀김 정식이었던 것 같습니다.

튀김 수준이 별로 좋지 않습니다.
오키나와 어쩌고라는 소리를 들었는데 오키나와는 저염식 삶은 요리라는 이미지가 강해서 그런가.
남친은 이 튀김을 먹고 하루 종일 얼굴을 찌푸려 결과적으로 저녁까지 주말 데이트 대실패의 원인이 됐습니다.
전 새우튀김 하나 뺏아(?) 먹었는데 확실히 튀김 전문점인 후쿠야, 그리고 로야토야의 튀김보다는 훨씬 못하네요.
입맛 까다로운 남친에게 여기 들어가자고 한 것 후회하기 시작.

오늘의 요리 어쩌고를 시켰는데 함박스테이크(맞나)가 나왔습니다.
숙주도 좋아하고 함박스테이크도 좋아해서 기분 좋게 먹으려고 했는데.

음. 역시 근처의 모 함박집보다는 훨신 못합니다.
메뉴가 많으면 사실 성공하기 힘들죠;;;;;;

제가 아삭한 숙주를 좋아하긴 하지만 그냥 쌩숙주를 씹는 건 좋아하지 않습니다..............;;;;
안익어도 너무 안익었네요. 원래 그런 스타일이라고 말한다면 역시 할 말 없지만 풋내가 입에 감도니 원.

그 중 가장 최악인 건 이 냉우동.
냉우동이라는 건 역시 우동면발에 자신있는 가게라야;;;;;;; 뜨거운 국물이라면 그나마 맛있게 먹었겠지만;;;
게다가 부가세 별도........ㅠ.ㅠ

저는 그냥 분위기 좋고 시원하고 천천히 먹고 얘기 좀 하다 나가니까 홍대 앞에서 이 정도 가격이라면 열 받을 정도는 아니긴한데;;
문제는 그냥 막입인 저보다 뷁만배 까다로운 남친씨.(.............)
괜히 들어가자고 했다가 얼굴 찌푸려서 나중엔 결국 하루종일 툭탁툭탁(...........).
입에 안 맞는, 혹은 기준에 안 맞는 음식은 데이트를 망친다는 중요한 교훈을 다시 한 번(......) 얻었습니다.

아마 다른 맛있는 전문요리가 있겠지만 이 두 요리에 호되게 데여서 재방문 의사는 한없이 제로에 수렴할뿐.

이 계산서 대신의 센스는 좋았습니다만........;

가게 자체의 분위기와 서비스는 좋습니다. 실제로 손님도 많았구요.
제가 지뢰를 밟은 건지 아님 남친느님의 입맛이 좀 예민하신 건지. 하지만 숙주는 용서할 수 없었어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가벼운 샐러드나 이 가게의 추천 메뉴로 분위기 즐기기엔 좋을 지도 모르겠군요. 휴우우우우......



덧글

  • 히카리 2012/07/17 10:28 #

    덜 익은 숙주.ㅠㅠ 분위기는 좋은데 그에 비해 비싸고 맛은 많이 떨어지죠.
    같은 사장이 하와이 분위기로 하나 차렸다는데 거기도 맛이 별로 일 것 같아서
    안 가고 있어요.
  • 사노 2012/07/18 08:27 #

    분위기........는 좋죠;;
  • 밀리 2012/07/17 11:54 #

    여긴 소보로 라이스가 제일 나았던거같아요;_;!
    여긴 가격대비 만족도가 좀 ㅠㅠ
  • 사노 2012/07/18 08:28 #

    데이트를 망쳐서 흐어엉.......;;
  • 삼별초 2012/07/17 12:42 #

    김밥천국이군요 메뉴만 많고 음식은 별로인 -_-
  • 사노 2012/07/18 08:29 #

    메뉴가 적을 수록 요리에 집중도가 높아지는 건 진리지요;;;;;
  • 루필淚苾 2012/07/17 12:56 #

    홍대 음식점은 웬만하면 다 맛있을 줄 알았는데 저런 곳도 있군요.
    저 역시 숙주와 냉우동을 좋아하지만 맛이 없다면 뒤돌아보기도 싫을 것 같네요. --;
  • 사노 2012/07/18 08:30 #

    홍대 음식점은 실패도도 높은 곳이죠ㅠㅠㅠㅠㅠㅠㅠ
  • 볼터치 2012/07/17 13:11 #

    앗 제 플필 사진 여기서 찍은건데....ㅋㅋㅋ지나가다 반가워서 리플 남깁니다. 그것과 별개로 저도 비슷한 느낌을 받았습니다만. 그래도 명란파스타 같은건 갠찮았던 것 같기도 해요.그다지 뛰어난 맛을 기대하고 가면 안되는 곳인듯. 분위기가 맘에 들어서 저도 가긴했지만 한번 즐긴걸로 만족합니다...ㅎ-ㅎ;맛없는 음식 먹으면 분위기 별로죠. 반대로 맛있는걸 먹음면 분위기 좋고요. 저의 경우엔 재미없는 영화를 보면 데이트를 망친다는 징크스가 있습니다--ㅋ
  • 사노 2012/07/18 08:30 #

    진짜 음식이랑 영화랑.......또 날씨도 데이트에 중요하더라구요.
  • 하늘이 2012/07/17 13:20 #

    데이트가 실패라니! 실패라니!! 안타깝습니다. ^^;;

    입맛 까다로운 그 남친님(아마도 p로 시작할...) 요즘 건강은 괜찮으신지요.
    안부 대신 전해주세요. ^^
  • 사노 2012/07/18 08:30 #

    네, 하늘이 님도 몸은 괜찮으신지.....^^
  • 치즈달 2012/07/17 14:22 #

    비너스식당 너무 짰어요. ㅜㅜ간이 너무 세고 느끼함 ㅠㅠ
  • 사노 2012/07/18 08:30 #

    일단 저는 튀김과 숙주와 냉우동 퀄리티에 떡실신을 당해서......ㅠ.ㅠ
  • 2012/07/17 15:27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07/18 08:31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아레스실버 2012/07/17 15:45 #

    여기 괜찮았던 때도 있었어요. 왜 이렇게들 장사 좀 잘 되면 초심 잃어버리기 쉬워지는지 원. 홍대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모돈부리가게도 그렇습니다만. 그래서 요즘은 맛집 안 다니고 밥집 다녀요... 가성비가 제일 중요!
  • 사노 2012/07/18 08:31 #

    초기에는 괜찮다고 하더군요. 진짜 왜 한국 요식업은 초심을 잃는지ㅠㅠㅠㅠㅠ
  • dada 2012/07/17 18:11 #

    !! 여기 엄청 맛있었는데. 최근엔 맛이 떨어졌나봐요.
  • 사노 2012/07/18 08:31 #

    메뉴가 많은데 그 메뉴를 다 잘하는 건 사실 불가능하긴하죠ㅠㅠㅠㅠㅠㅠ알고 들어갈걸......;;
  • I am jinjoo 2012/07/18 10:17 #

    어이쿠야..저도.. 여기랑 자매점(?)정도 되는 하와이안 식당에 갔다가...좀 실망하고 나온 기억이 있어요.ㅠ 사진이나 찍고 분위기 먹으러 가는 곳.ㅋ;;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유니클로 캘린더